준정부기관을 사칭한 피싱 메일 유포

ASEC 분석팀은 최근 비영리 정부기관을 사칭한 피싱메일이 유포되고 있는 정황을 확인하였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KOSME)에서 서비스하는 고비즈코리아(GobizKOREA)의 로그인 화면을 위장한 웹페이지를 사용하여 사용자의 로그인을 유도하기 때문에, 무역 분야에 종사하는 사용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피싱메일의 제목 및 본문은 다음과 같다.
메일 본문에는 바이어의 새로운 문의가 등록되었다는 내용이 있으며, 본문에 포함된 다섯개의 모든 하이퍼링크에는 고비즈코리아 로그인페이지를 위장한 링크가 연결되어있어서 어떤 하이퍼링크를 클릭하더라도 공격자가 의도한 페이지로 접속하는 것을 유도한다.

그림 1) 준정부기관을 사칭한 피싱메일 원문

그림 2) 메일 본문에 삽입되어있는 하이퍼링크

본문의 해당 하이퍼링크를 통해 웹페이지에 접속하면 아래와 같은 로그인 페이지가 확인된다.
text 필드로 사용하는 input type의 style 태그가 readonly로 설정되어있으므로 이메일주소는 입력/수정이 제한된 상태로 보여지게 된다.

그림 3) 로그인을 유도하는 피싱 HTML

그림 4) 일반적인 피싱HTML과 동일한 유형의 스크립트 코드

해당 HTML 파일의 스크립트 코드를 살펴보면 일반적인 피싱파일과 크게 다르지 않다.
사용자가 패스워드를 입력 후 로그인 버튼을 클릭하면 POST 메소드를 사용하여 공격자의 서버로 사용자의 계정정보를 유출하는 유형임을 알 수 있다.

이렇게 획득한 사용자의 계정정보는 어뷰징에 이용하거나 판매되기도 한다.
일반적으로 사용자들이 대부분의 웹사이트에서 동일하거나 유사한 패스워드를 사용하는 점을 악용한 것이기 때문에 사용자들의 주의가 더욱 요구된다.

그림 5) 고비즈코리아 공식 웹페이지(https://kr.gobizkorea.com/)의 스팸메일 주의공지

한편, 고비즈코리아 공식 웹사이트에서는 위와 같이 해당 유형의 피싱메일에 대해 2019년부터 공지사항을 통해 수차례 주의를 안내하고 있었다.
해당 기관은 비용지불 관련 요청메일을 절대 발송하지 않는다는 것과, 사용자의 로그인 시도가 되지 않도록 주의를 권고하는 내용이다.

지속적으로 확인되는 피싱메일의 공통점을 확인해보면, 그 교묘함에 있어 정도의 차이는 있으나 일반적으로는 메일 내 첨부파일/링크를 통해 연결되는 페이지에서 사용자의 계정을 추가로 요구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따라서, 웹페이지에 직접 접속을 한 방법이 아닌 계정정보를 추가적으로 입력해야 하는 페이지에서의 사용자 정보 입력은 우선 지양해야 한다.

현재 안랩에서는 해당 피싱사이트와 관련된 도메인을 차단하고 있다.

[파일 진단]

  • Phishing/HTML.Generic (2022.12.05.03)

[IOC 정보]

  • hxxps://akaefe.duckdns[.]org
  • hxxps://ghomud.duckdns[.]org

연관 IOC 및 관련 상세 분석 정보는 안랩의 차세대 위협 인텔리전스 플랫폼 ‘AhnLab TIP’ 구독 서비스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5 2 votes
별점 주기
guest

0 댓글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