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ropper

어도비 플래쉬 CVE-2012-0754 취약점 악용한 문서 파일들 발견

최근 발견되고 있는 타겟 공격(Targeted Attack) 이나 APT(Advanced Persistent Threat) 형태의 공격들에서는 공통적으로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Microsoft Office), 어도비 리더(Adobe Reader) 그리고 한글 프로그램과 같은 전자 문서 파일에 존재하는 취약점들을 악용하는 사례가 자주 발견되고 있다. 그 중에서 특히 어도비 리더와  어도비 플래쉬(Adobe Flash)에 존재하는 취약점들을 악용하여 원격 제어 기능을 가지고 있는 악성코드를 유포하는 사례가 자주 발견되고 있다. 금일 해외에서 어도비 플래쉬에 존재하는 CVE-2012-0754 취약점을 악용하는 마이크로소프트 워드(Microsoft) 파일 또는 엑셀(Excel) 파일을 이용한 타겟 공격이 발견되었으며, 해당 공격은 이메일의 첨부 파일로 존재한 것으로 공개되었다. 어도비 플래쉬에 존재하는 CVE-2012-0754 취약점은 제로 데이(Zero-Day, 0-Day) 취약점은 아니며, 미국 현지 시각으로 2012년 2월 15일 어도비에서 보안 권고문 “APSB12-03 Security update available for Adobe Flash Player” 을 통해 보안 패치를 배포 중에 있다. 이번에 발견된 CVE-2012-0754 취약점을 악용하는 취약한…

MS11-073 워드 취약점을 악용한 타겟 공격 발생

2012년 2월 10일 미국 보안 업체인 시만텍(Symantec)에서는 블로그 “New Targeted Attack Using Office Exploit Found In The Wild“을 통해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에서 2011년 9월 공개한 보안 패치 “Microsoft Security Bulletin MS11-073 Microsoft Office의 취약점으로 인한 원격 코드 실행 문제점 (2587634)” 취약점을 악용한 타겟 공격(Targeted Attack)을 발견되었음 공개하였다. 해당 MS11-073 취약점을 악용한 타겟 공격은 이메일을 통해 진행되었으며 ZIP으로 압축된 첨부 파일에는 아래 이미지와 같이 취약한 워드(Word) 파일과 fputlsat.dll(126,976 바이트)이 포함되어 있었다. 취약한 워드 파일을 fputlsat.dll(126,976 바이트)와 동일한 폴더에서 열게 되면 아래 이미지와 같은 워드 파일이 실행된다.  해당 취약한 파일이 실행되면 아래 이미지와 동일하게 fputlsat.dll(126,976 바이트)은 삭제되고 정상 Thumbs.db 파일이 생성된다. 그러나 실제로는 해당 취약한 워드 파일에 의해 윈도우 임시 폴더(Temp)에 ~MS2A.tmp(76,800 바이트)이 생성된다. 생성된  ~MS2A.tmp(76,800 바이트) 파일은 다시 윈도우 폴더(C:WINDOWS)와 윈도우 시스템 폴더(C:WINDOWSsystem32)에 iede32.ocx(13,824 바이트)을 생성하게 된다. 그리고 윈도우…

MS12-004 윈도우 미디어 취약점을 악용한 악성코드 유포

2012년 1월 27일 금일 트렌드 마이크로(Trend Micro) 블로그 “Malware Leveraging MIDI Remote Code Execution Vulnerability Found“를 통해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에서 1월 11일 배포하였던 보안 패치인 “MS12-004  Windows Media의 취약점으로 인한 원격 코드 실행 문제점 (2636391)“와 관련된 취약점(CVE-2012-0003)을 악용하여 유포된 악성코드가 발견되었다. 해당 MS12-004 취약점을 악용하여 유포된 악성코드와 관련된 사항들을 ASEC에서 추가적인 조사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해당 악성코드는 아래와 같은 전체적이 구조를 가지고 있는 것으로 파악하였다. 악성코드 감염의 근본적인 시작이 되는 mp.html(16,453 바이트) 파일은 최초 1월 21일 설날 연휴가 시작되는 토요일 국내에서 발견되었으며, 해당 스크립트 악성코드가 존재하였던 시스템은 미국에 위치하고 있다. 그리고 해당 악성코드들과 관련된 공격자는 한국과 중국을 포함한 극동 아시아 권을 주된 대상으로 해당 악성코드들을 유포 한 것으로 ASEC에서는 추정하고 있다.  해당 mp.html 스크립트 악성코드를 텍스트 에디터로 분석을 해보면 아래와 같은 구조를 가지고 있으며, 파일…

국내 연예인 사생활 동영상으로 위장한 악성코드 유포

최근 국내 유명 연예인인 A양을 촬영한 것으로 알려진 사생활 동영상이 유포되어 사회적으로 큰 이슈를 일으키고 있다. 이러한 사회적인 큰 이슈를 악용하여 2011년 12월 8일 저녁 국내에서도 많은 사용자가 있는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ocial Network Service)인 트위터(Twitter) 등을 통해 해당 연예인의 사생활 동영상으로 위장한 악성코드가 유포 되었다. 해당 트위터 계정은 비교적 최근에 생성한 것으로 보여지며, 해당 계정의 사용자에 대해 자세한 사항들이 존재하지 않는다. 그리고 다른 일반적인 내용 없이 위 이미지와 같이 유명 연예인의 동영상 파일로 위장한 ZIP 압축 파일을 다운로드하도록만 유도하고 있다. 해당 URL을 복사하여 웹 브라우저에서 다운로드를 시도하게 되면 아래 이미지와 같이 “[삭제] 아나운서 2분50초짜리.zip.zip(6.67MB)” 파일이 다운로드 된다. 다운로드 된 ZIP 압축 파일의 압축을 풀게 되면 아래 이미지와 같이 다수의 JPG 이미지 파일과 SFX로 압축된 EXE 파일이 존재한다. 그리고 텍스트 파일에서는 압축 파일에 같이…

배너광고를 통한 악성코드 유포사례

안철수연구소는 ASEC 블로그를 통해서 배너광고를 통한 악성코드 유포사례에 대해서 여러차례 다룬 바 있고 이번에 발견된 사례도 기존과 크게 다르지 않다. 1. 악성코드 유포는 어떻게? 이번에 발견된 사례는 아래 그림과 같은 형식으로 유포가 되었다.                                                  [그림 1] 배너광고를 통한 악성코드 유표과정 2. 악성코드 감염은 어떻게? [그림 1]처럼 악성 스크립트가 삽입된 배너광고에 노출된 PC가 만약 보안 취약점이 존재했다면 악성코드에 감염되었을 확률이 높다. [그림 2] 배너에 삽입된 악성 스크립트 악성 스크립트가 정상적으로 동작하면 브라우저 버전, 취약점등 조건에 따라 최종적으로 아래 주소에서 악성코드를 다운로드 및 실행한다. http://***.78.***.175/Ags/AGS.gif 배너광고에 노출된 PC에 악성코드를 다운로드 및 실행하기 위해서 사용된 취약점은 아래와 같다. ※ CSS 메모리 손상 취약점(MS11-003, CVE-2010-3971) http://technet.microsoft.com/ko-kr/security/bulletin/ms11-003 ※ Adobe Flash Player 취약점: CVE-2011-2140 http://cve.mitre.org/cgi-bin/cvename.cgi?name=CVE-2011-2140 http://www.adobe.com/support/security/bulletins/apsb11-21.html 위 취약점들을 사용한 악성 스크립트에 포함된 쉘코드는 아래 그림처럼 암호화된 URL가지고 있으며…